경기도청 직원들이 뽑은 2019년 ‘경기도 10대뉴스’

글로컬뉴스 | 입력 : 2020/01/05 [21:57]

경기도가 도청직원이 생각하는 ‘2019년 경기도 10대 뉴스를 조사한 결과, 불법행위로 몸살을 앓아 온 하천 및 계곡 정비를 통한 청정 계곡 도민환원2019년 최고 뉴스로 선정됐다.

 

이와 함께 전국을 공포로 몰아넣었던 아프리카돼지열병(ASF)의 성공적 대응이 2위에 올랐으며 수술실 CCTV 설치, 경기지역화폐 도내 전 지역 발행, 24시간 응급의료전용 닥터헬기도입 등 민선 7기를 대표하는 정책들도 10대 뉴스 명단에 포함됐다.

 

도는 지난달 31일 경기도청 신관 4층 제1회의실에서 같은 달 16일부터 20일까지 5일간 도청 직원 1,03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를 통해 선정한 경기도 10대뉴스를 발표했다.

 

선정 결과, ‘하천계곡 불법행위 근절, 청정계곡 도민환원이 총 417표를 얻어 대망의 1위로 선정됐다.

 

도는 “2020년 여름에는 경기도내 계곡 어디를 가도 깨끗하다는 이야기가 나오도록 하라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지시에 따라 도내 25개 시군 176개 하천 및 계곡 내 1,392개 불법업소에 대한 단속을 통해 이중 73.3%1,021개소 내 8,599개소의 시설물 철거를 완료했다.(1130일 기준)

 

이어 도 및 도내 31개 시군 소속 공무원과 도민들이 함께 이뤄낸 아프리카돼지열병(ASF) 성공적 대응이 총 401표를 얻어 2위로 선정됐다.

 

도는 과하다 싶을 정도의 대응을 통해 확산 방지의 세계적인 모범사례를 만들자는 이 지사의 강력한 정책 의지 아래 민관합동 총력 대응에 나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전국 확산을 막는데 성공했다.

 

이와 함께 경기도의료원 수술실 내 CCTV 설치 도내 전 지역 지역화폐 발행 전국 최초 24시간 응급의료전용 닥터헬기 도입 등 민선 7기를 대표하는 정책들이 3~5위에 오르며 상위권을 형성했다.

 

이밖에 수도권 급행철도(GTX) A·B·C노선 확정 체납관리단 출범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유치 공공기관 청렴도 전국 최상위 등급 달성 전국 최초 10억원 이상 공공건설공사 원가 공개 등이 6~10위를 차지하며 ‘10대뉴스명단에 포함됐다.

 

도 관계자는 이번 2019년 경기도 10대뉴스는 직원들이 직접 선정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라며 공정한 세상을 위한 주요정책들이 본격적으로 시행돼 여러 분야에서 큰 성과를 거둔 한해로 평가하며, 내년에도 공정한 세상을 향한 더 큰 걸음을 내딛기 위해 열심히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.

 

한편, ‘경기도 10대뉴스가 발표된 이날 종무식은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10대뉴스로 선정된 정책을 추진한 도내 6개부서 직원들이 패널로 참여하는 토크콘서트방식으로 진행됐다.

 

이날 토크콘서트에서는 하천 및 계곡 정비 주요 실적과 활동 중 겪은 에피소드 등이 소개됐다.

 

※ 정당·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.
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,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·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.
※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(2020.04.02~2020.04.14) 동안에만 제공됩니다.
  • 실명인증
  • ※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.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  • ※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.

경제/IT
경기도 착한기업, 13개사 선정 및 인증
메인사진
경기도 착한기업, 13개사 선정 및 인증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많이 본 뉴스